강릉 바우길 14구간 지도. 다음 지도는 구간에 대한 표시가 없어서 네이버 지도에서 캡쳐했다.

강릉시청~경포해변까지 강릉시내에 있는 산, 숲을 묘하게 찾아서 걸어가는 코스다.


강릉시청 가는 길에 찍은 사제 육공 트럭.

춘천에서 군생활 할 때 우리 부대 앞으로 난 길에서 두어 번 마주친 적이 있긴 했지만
전역하고 사제로 나와서 저 트럭을 보긴 처음이다.

혹시 저 육공이 내가 예전에 춘천에서 마주쳤던 그 육공은 아닐까?


강릉시청 앞, 쪼맨한 공원에 있는 임영대종각.


임영대종.
내가 알기에는 새해가 되면 보신각에서 타종하듯 여기서도 종 치는 걸로 알고 있다.


강릉시청사.




종각 옆에 자리한 준공비석?


그리고 그 앞면엔 시 한 편.


인구 22만의 도시에 어울리지 않는 거대한 청사의 규모.

예전에 우체국 옆에 자리했을 때엔 아마 3층 건물이었던 걸로..


어마어마하게 거대한 돌덩이에 새긴 제일강릉.
레바논 بعلبكBaalbek에 있던 돌덩이 보단 작았지만 그래도 어디가서 이만한 크기의 돌 보기도 쉽지 않을 듯.


저수지에서 무슨 수로 발견했을까.


정체 모를 조형물.


벌써부터 꽃을 요로코롬 심어놨다.

그럼 본격적으로 강릉 바우길 14구간 - 초희길을 걸어볼거나.


시청 뒤편에 세워둔 저 표지판이 보이는 곳으로 걸어가면 된다.


터널 끝에 보이는 저 건물, 용지빌딩 옆 길로 들어가면 된다.
용지빌딩엔 예전에 세진 컴퓨터랜드가 자리했었지..

추억의 그 이름, 세진 컴퓨터랜드.
여기서 96년에 처음 컴퓨터를 샀었다. 그리고 光營사의 삼국지 IV도.


언제 설치한 지는 모르겠지만 이런 걸 세워놔서 쉽게 찾아갈 수 있다.


표지판이 가리키는 방향으로 들어오면 이 길로 걸어가면 된다.


이 위에 있는 사진의 트럭이 세워진 자리가 갈림길인데
이 사진 전봇대에 바우길 표시가 있으니 이 길로 들어서면 된다.
그리고 저 집 옆에 난 길로 올라간다.


옛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길이다.
국민학생 때 잠자리, 매미 잡으러 이런 느낌의 길을 많이도 돌아다녔는데
지금은 그 자리가 죄다 아파트와 도로로 바뀌었다.


또 다른 갈림길.
움찔 했는데 좌측에 파란색 바우길 표시가 보이니 좌측 오르막으로 이동하면 된다.


또 다른 갈림길.


아까 좌측 오르막길로 올라가면 이 사진 우측의 울타리를 따라 올라오게 된다.
그리고 이 사진 좌측에 있는 길로 우회전하면 된다.


조금만 가면 쉼터와 철봉이 설치되어 있는데 그곳에서 바라본 강릉시내의 모습이다.
Optimus G Pro 카메라 성능 대.다.나.다. 너무 구려서 못 써먹겠다.

사진을 찍고 나서 계속 길을 따라 전진하면 아래와 같은 여러 갈래의 갈림길이 나온다.


여기서 두 시 방향으로 이동하면 된다.
그러면 멀리 파란색 바우길 표시가 보인다.


두 시 방향 내리막 곡선길을 벗어나자마자 보이는 길.


갈림길이 많다하되 직진하면 되리로다.

이 다음 갈림길에서 좌회전 하면 아래로 내려가게 되는데 내리막 경사가 심했다.
이 길을 코스로 만든 이유는 아무래도 횡단보도로 가는 길이기 때문인데 무단횡단 할 사람이라면 우회전해라.
참 좋~은 거 알려준다, 그죠?


화면 중앙에 있는 정원로에서 위로 가는 길이 아까 내가 말한 좌회전 길이고,
4시 방향으로 가는 길이 무단횡단-_- 할 사람들에게 알려주는 단축 코스다. 지도는 다음 지도 이용.


아까 그 내리막을 내려오면 표지판이 반기고 있다.


여기서 사진에 보이는 두 횡단보도를 거친 뒤 강릉 IC라고 써 있는 방향으로 가면 된다.
그냥 우회전 하면 되는데 횡단보도가 없어서 이렇게 코스를 설정한 것이니
'나는 바로 우회전 해서 무단횡단 할란다' 할 사람이라면 아까 내가 말한 단축 코스로 가라 그냥..-_-

다음 포스트 바로 가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British Museum Part 2

from Daily Events/Pictures 2012. 10. 18. 08:28
요기는 동남아시아관.


가루다찡~


시바신상.




















얜 쫌 귀요미.










































포즈랑 표정이 귀욤 터지넹.







아래부턴 중국관.












毛泽东 [모택동 혹은 마오쩌둥] 배지는 중국관이 아니라
별도로 마련된 암실같은 어두컴컴한 곳에서 찍었다.

이상 2008년의 몇몇 날들.

댓글을 달아 주세요

British Museum Part 1

from Daily Events/Pictures 2012. 10. 17. 10:08
영국에서 삐댈 때 여러날에 걸쳐 방문한 건데 뒤늦게 올려본다.

언제적 British Empire [대영제국]인데
이제라도 한중일 삼국 모두 대영 박물관 [大英博物館]이 아니라 영국 박물관으로 고쳤으면 좋겠다.




전경.


Rosetta Stone.


관 뚜껑. Coffin lid.
후기 청동기 시대에 제작된 것으로 추정.


관 뚜껑들 Coffin lids.

좌상단은 후기 청동기 시대 제 2기 혹은 3기.
발굴 장소는 Medinet Habu, Ramesses III의 장제전이다.
하단에 머리 깨진 녀석은 이집트 제 20왕조 시기로 추정.


시리아 북동부 تل حلف Tell Halaf 지역에서 출토된 각종 양각들.
이곳은 신석기 문화가 처음으로 발견된 곳이라고 한다.

벗뜨.. 저 돌들의 제작 시기는 모르겠다.


청동 하이바.


곧휴가 실한 꼬마 녀석.




거울?


곧휴less 맨.




이건 원본이 있어서 큰 사진으로 올릴 수 있었다.




Sutton Hoo helmet. 우측은 복원하면 저렇다라는 걸 나타내는 듯.
















Burghead Bull. Pictish Symbol Stone of Scotland.


Waterloo Helmet. Waterloo Bridge 부근에서 발견되었단다.
그래서 이름이 Waterloo Helmet. 철기 시대에 제작된 것으로 추정된다.








Ram in the Thicket.
기원전 2600년 경, 수메르 초기 제3 왕조 시기에 제작된 것으로 추정하며 Ur 지역에서 출토.






이건 중국에서 훔쳐왔나?


이집트 طيبة[英 : Thebes, 한 : 테베] 지역에서 출토된 동물 미라.
로마 제국 시대에 만들어진 것으로 추정된다.


Hoa Hakananai'a.
Rapa Nui [西 : Isla de Pascua, 英 : Easter Island]에서도 훔쳐왔네, 대단한 놈들.














Ζευς 혹은 Δίας [英 : Zeus, 한 : 제우스] 횽으로 추정.


1993년 유고슬라비아에서 발행한 5천억 디나르.


Harry Potter 동전도 전시되어 있다.


한 푼 줍쇼.


너 이 새끼, 죽일 거야!!




터키에서 가져온 Nereid Monument.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곳은 어딘지 모르는 통로.






이 친구 표정이 좀 귀요미.

여기부턴 남아시아관.








Shiva Nataraja.


장신구 디테일 좀 보소..


옷 디테일 좀 보소.. 중국관에 있던 옷이랑은 또 다른 노가다의 산물.





















여기부턴 유럽관.








복근 좀 보게 ㄷㄷㄷ



















V&A Museum에는 삼성에서 후원하는 한국관도 있는데
딱히 사진을 담을만한 전시품이 아니라 한국의 전통미를 알리는 홍보의 장?
비스무레하게 전시를 해놔서 별로 사진 찍을 마음이 안들었다.

31/08/2008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일요일에 집에만 있기 따분해서 좀 멀지만 V&A Museum에 가기로 했다.

그 근처에서 볼일이 있다던 Lawrence도 동행.

버스타고 가는데 징하게 머네..
그래도 난 서쪽 Zone 2에서 남쪽 New Malden (Zone 4)까지
버스만 타고 식료품 사러간 적도 있는 의지의 한국인.


Peasant woman nursing a baby (Terracotta).
Aimé-Jules Dalou.








Laocoon.
Joseph Wilton.





이제부턴 일본관.









 filename=






이제부턴 중국관.




이 횽은 관우?


자수 디테일 좀 보소.. ㄷㄷㄷ


접사 사진을 찍은 옷.

댓글을 달아 주세요

HMS Belfast

from Daily Events/Pictures 2012. 9. 19. 19:04






17/02/2008

댓글을 달아 주세요

Trafalgar Square

from Daily Events/Pictures 2011. 12. 21. 15:41




16/02/2008







Kosovo 독립 선언이 있고난 다음 날 독립을 축하하는 모임을 가졌는 갑다.



18/02/2008





01/03/2008

댓글을 달아 주세요

Buckingham Palace

from Daily Events/Pictures 2011. 12. 14. 21:01











나란 사람, 이런 사람.









16/02/2008

















17/02/2008





Someday in 2008

댓글을 달아 주세요


London City Hall.




3 More London Riverside & London City Hall.

17/02/2008


30 St Mary Axe a.k.a the Gherkin.
세계 1위의 재보험사인 Swiss Re의 건물이기도 하단다.







24/02/2008

댓글을 달아 주세요

St Paul's Cathedral

from Daily Events/Pictures 2011. 12. 9. 07:39




18/02/2008


Love Actually에서 Liam Neeson이 아들래미와 대화하던 그 벤치.



















11/08/2008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