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은 총포류.












어마어마한 길이의 총들.








이건 뭔데 이렇게 생겼지.


자동차는 왜 있누..


Sultan Mahmud II의 사인이라고 해야하나?
여튼 Mahmud II를 나타내는 문양이다.

우측에 자그마한 건 모르겠다.


권총 겉에 디테일이 ㅎㄷㄷ..


화려한 조각의 개머리판.


어깨 견착할 수 있게 만든 권총;


이건 누가 쓰건 것일까나..


이것도..


기관총?





아직 반도 둘러보지 못한 것 같은데
나가라고 방송이 막..ㄱ-

뭐지? 왜? 뭣땀시?

나가라니까 나간다만 뭐야... 기분 나쁘게..









건물 밖으로 나와 전시된 거대한 포와 헬리콥터 찍고 퇴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