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nlough'에 해당되는 글 1건

  1. Oh, Dear.. 2009.08.30
한 시간 여를 더 달려 조그만 마을에 왔다.

이동 중에
Giants Causeway Hotel에서 점심 먹을 건데
미리 리스트 짜 가지고 가면
식사 준비 시간을 줄일 수 있으니
먹고 싶은 사람은 고르고 안 먹고 싶은 사람은
어차피 곧 도착할 마을에서
요기를 때우면 된다고해서 굶을까 하다가
그래도 여기와서 뭐라도
한 번 씹어보려고 쇠고기 버거 골랐다.

다시 마을 얘기로 돌아와서
이 마을은 Winston Churchill이 소유했던 호텔이 있다고 했다.
그리고 무슨 초등학교 어쩌고 저쩌고 했는데
못알아들었다....에잇!! :'(





여튼 여기서 아일랜드, 영국 여행 최대의 불상사가 생기고 말았으니
사진 좀 찍다가 부두 옆 방파제/돌 끝으로 가서
사진 찍으려고 발을 내딛었는데...미끄덩~

툭.

헉..
카메라에 달려있던 끄네끼가 떨어지면서
카메라가 돌에... 떨어졌... 크헉.. T_T

으엉~~~~~~~~~~~~~~~~~~
빌어먹을 £60짜리 카메라 끄네끼는 떨어지고
£300가 넘는 카메라는 그대로 돌에 사정없이 때려박아 주시니
내가 미끄러져 아픈 것과 옷 버린 것은 둘째치고
으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

하늘이시여!!

어째 제게 이런 시련을 주시나이까!!
카메라 산지 한 달도 안됐단 말이다!!
한 달이 다 뭐냐!! 17일만에 불상사라니!! T_T

그래도 불행중 다행인지 렌즈 부분과 액정 부분은 멀쩡해서 다행.
카메라의 상처는 내 마음에도 상처를 남겼지만
돌이 그래도 평평한 모양이라서 생각외로 흠집이 크진 않았다.
그래도 내 마음은 이미 갈기갈기 찢어졌다. T_T


넘어진 그 장소에서.


흔적.

전의를 상실해 죽음을 목전에 둔 군바리 마냥
나의 마음은 이미 저 깊은 수렁 속으로 빠져들었지.

...
..
.




그래도 사진은 찍고 가자.

크리티컬 히트를 뒤로하고 다음 목적지로 이동한다.


북아일랜드는 북아일랜드의 지폐가 따로 있다.
4개의 은행에서 각각 발행한 4 종류의 지폐가 있다.
위의 지폐는 그 중 한 곳인 Northern Bank에서 발행한 지폐이다.
물론 잉글랜드에서 쓰이는 여왕이 나오는 지폐도 사용된다.
참고로 스코틀랜드에선 3 종류의 지폐가 발행된다.


Glendun Viaduct 위에서.
Glendun Viaduct 사진은 별도로 링크를 걸겠다. 


Loughareema. 다른 말로는 Vanishing Lake.


동전은 따로 만들지 않는다.
좌로부터 젊은 시절의 여왕, 중년의 여왕, 근래의 여왕.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