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ITANIC'에 해당되는 글 2건

  1. 日本のテレビ局の配慮 2014.04.23
  2. Titanic 3D 2012.04.05
세월호 침몰사고와 관련하여 일본의 방송국에서 사고의 아픔을 배려해 편성을 달리한 것을 두 가지 소개하려 한다.


출처 : テレビ東京・あにてれ ポケットモンスター

먼저 TV도쿄의 포켓몬스터인데 내일 방송예정이었던 『海底の城!クズモーとドラミドロ!!』
『해저의 성! 수래기와 드래캄!!』편을 결방하고 그 다음 편을 내보낸다고 한다.

이 에피소드 내용이 침몰한 여객선을 조사하는 내용이라 그러하다는데
이웃나라의 불행에 뉴스나 다큐가 아닌 만화에서 이런 행동을 보인다는 것이 고마울 따름이다.



출처 : WOWOW

또 하나 이번엔 영화 채널 WOWOW에서 4월 한달 간 헐리우드 스타 특집이라해서
Julia Roberts, Hugh Jackman, Leonardo DiCaprio, Tom Cruise, Scarlett Johansson, Mark Wahlberg가 주연한 영화를
한달 동안 편성했는데 금번 사고와 관련하여 25일에 방송 예정이던 타이타닉을 편성에서 제외하고 킹콩으로 돌렸다.

이 사고에 국적을 불문하고 편성 배려를 해준 양사 모두에게 고마움을 느낀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Titanic 3D

from Films/2012 2012. 4. 5. 10:40



Directed by James Cameron
Starring Leonardo DiCaprio, Kate Winslet, Billy Zane 外

98년도에 금모으기 운동 한창하던 시절에
Titanic 보면 외화가 전부 빠져나가니 마니 하던 때에 보곤 14년 만이다.

그간 케이블, 공중파에서 간간히 방영했으나
194분이라는 러닝 타임에 선뜻 보기에는 다소 부담스러웠다.

14년 만에 보는 거라 극의 흐름은 알고 있었지만
주인공의 주변 인물들은 새로웠다.

14년이란 세월이 짧진 않더라.
Leonardo DiCaprio, Kate Winslet는 우리 나이로 39, 38세가 되었고
노년의 Rose 役을 연기한 Gloria Stuart는 2년 전에 작고했으니 말이다.

이제는 청년의 美 보다는 중년의 美라고 하는 것이 어울리는
두 배우의 어린 시절을 다시 보노라니 친구들과 함께 극장에 왔던 옛 기억이 떠올랐다.

Jack이 선수에서 "I'm the king of the world!" 라고 외칠 때는 온몸에 소름이 쫙 돋았다.
'이제 조금 있으면 그 소리 하겠군,' 이라며 충분히 사전에 인지하고 있었음에도 말이다.

오카리나 소리가 처음 나올 때에도 살짝..

배가 침몰할 때 악사들이 이제 그만 연주하자며
서로에게 Good bye, Good luck이라고 하고 난 뒤

Wallace Hartley가 혼자 남아
Nearer, My God, to Thee (내 주를 가까이 하게 함은)를 연주할 땐
순간 울컥해서 눈가가 촉촉해질 뻔 했다. 연주 링크 from YouTube.

영화 막바지에 New Money라고 까이던 Molly Brown이 되돌아 가자고 했을 땐
오.. 므찌네..

3D 영화라고 14년 만에 꺼내들어서 다시 세상에 내놓았는데
3D 효과는 자막이 가장 좋을만큼 영상에서 3D 효과는 거의 느낄 수 없었다.

그렇지만 풋풋했던? 두 배우의 모습을 다시 볼 수 있어 좋은 시간이었다.

끝으로 이 작품은 The Dark Knight, Tangled에 이어
같은 영화 보러 극장에 두 번간 세 번째 영화가 되었다.



포스터 이미지의 저작권은 저작권사에 있으며, 인용의 목적으로만 사용하였고 상업적인 용도로 이용하지 않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