內城으로 가는 길.
첫번째 출입구.


감옥인가..




첫번째 입구를 지나 내성으로 가는 두 번째 출입구.
King's Gate.




내성.
Henry II's Great Tower.

옆에 있는 박물관으로 갔다.










Sea of Japan이라고 나왔다.
이런 씌발.






King's Gate 반대편에 있는 출입구.




Garrison Well.












해자가 깊다.




Avranches Tower.


Swingate Chain Home Radar Station.
1930년대에 세워지고 제 2차 세계 대전 중에 매우 사용했단다.








Pencester's Gallery.


빛을 향해 나아가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